Logger Script (주)삼원건설정보
  • 고객센터
고객센터 > 공지사항
등록일 제목 작성자
2020-05-11 09:30:50 건설협회, 코로나19 회복…한국형 뉴딜 스마트인프라 정책 건의 관리자
건설협회, 코로나19 회복…한국형 뉴딜 스마트인프라 정책 건의
대규모 빅 프로젝트 조기 추진해야
40조 규모 국가발전 미선정 재추진
16개 예타면제 프로젝트 조기 집행

 

 

 

 

 

[대한건설신문 유경열 기자] 건설협회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기침체 회복을 위해 전국 16개 지역 예타 면제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조기 집행 및 민자 사업 전환 등을 요구하고 나섰다. 이에 따라 대한건설협회(회장 김상수)는 6일 정부가 추진 중인 한국형 뉴딜사업에 필수적으로 포함되어야 하는 정책을 국회 여·야 정책위의장, 국무조정실, 기재부, 국토부에 건의했다.

 

지난달 28일 국무회의시 문재인 대통령이 “대규모 국책사업의 신속한 추진으로 코로나19 위기를 해소하고 경제 활력제고와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언급한 바 있다. 또 29일 제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회의에서 경제부총리가 “최첨단기술이 적용된 스마트시티의 확산, 기존 SOC사업에 디지털을 결합하는 사업 등을 한국형 뉴딜사업으로 추진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고 협회는 지적했다.

 

이와 관련 협회는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국가 및 지방경제 침체를 조속히 해소하고 일자리창출에 큰 기여를 할 수 있도록 정부가 추진 중인 한국형 뉴딜 정책 방안에 스마트인프라 활성화 및 빅 프로젝트 조속 추진을 재차 건의했다.

 

첫째, 디지털IT가 결합된 스마트인프라 활성화로 수도권 및 전국 대도시권의 지역·특성에 맞춘 새로운 인프라 구축 방안 개발, 일자리 창출, 창업 공간확보 및 업무지구 조성 등 ‘혁신성장 허브(HUB)’ 조성의 필요성을 건의했다.

 

둘째, 대규모 Big-Project 국책사업의 신속한 추진으로 지자체 신청 사업 중 국가균형발전 미 선정사업을 조속히 재추진할 것을 건의했다. 아울러 정부가 추진 중인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예타 면제, 24조원)의 조기 집행 및 민자 사업 전환 추진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한국형 뉴딜 사업의 실효성 있는 추진 방안을 제안했다.

 

협회 관계자는 “2019년 기준으로 국가 GDP 15%, 지방 GRDP 30% 를 차지하는 건설 산업이 금번 한국형 뉴딜사업의 견인차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며 “적기 건설투자로 인해 실질 GDP 상승, 전체 산업생산액 증가, 연간 취업자수 확대 등 경기 회복에 큰 기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발행일: 2020/05/08  유경열 기자